고객만족센터

교육뉴스 Home > 커뮤니티 > 교육뉴스


제목 : 광주시교육감 "원격수업 잘되려면 교사역량 강화해야"
번호 : 1 | 작성자 : 운영자 | 조회 : 70 | 작성일 : 2020/09/15 13:20:26
송고시간2020-09-15 10:16


"학력격차 우려 커"…교육국장·중등과장·초등과장에 지시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원격수업에 대한 학부모, 학생 등의 불만이 표출되는 것과 관련해 "원격수업이 잘되려면 교사들의 역량이 강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 교육감은 15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원격수업을 지속하면서 학부모 등의 불만이 많다"면서 회의에 참석한 교육국장, 중등과장, 초등과장을 각각 호명하고 이처럼 지시했다.

장 교육감은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하려면 시스템을 갖춰야 하는데 막대한 예산, 기술적인 문제가 수반돼야 해서 (실시간 쌍방향 수업이 정착하려면)시일이 좀 걸릴 것 같다"고 말했다.

장 교육감은 이어 "교사와 학부모, 학생 간 소통이 중요하다"며 "교사는 매일 전화 통화와 문자로 (원격수업 방식과 내용 등에 대해) 학부모에게 알릴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또한 학교장 명의로 원격수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학생 가정에 편지를 보내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광주지역 학교와 교사마다 원격수업 방식이 제각각이어서 학교·학생들 간 학력 격차 우려가 지적됐다.

특히 시 교육청은 일선 학교들의 원격수업 방식에 대한 정확한 실태 파악도 안 하는 등 교육 당국으로서 제역할을 못 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이에 시 교육청 관계자는 "학교에 부담을 주지 않으려고 원격수업 방식에 대해 실태조사를 하지 않았는데, 학교·교사 간 원격수업방식에 큰 편차가 있으면 문제의 소지가 있을 수 있어 이른 시일 내에 실태 파악을 하겠다"고 말했다.

* 출처: 연합뉴스
목록
isms k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