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uspa - 스파패스

장바구니조회 주문내역조회 이용안내 사이트맵 고객문의

인기 검색명:

전화번호
1:1 원격지원 서비스
Home > 입사전략 > 취업 뉴스
제목   작년 중소 제조업 인력 부족률, 전년보다 증가
No : 382        작성자 :   운영자       작성일 : 2013/02/04 09:04:18     조회 : 1801  
작년 중소 제조업의 전체 인력 부족률이 전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3일 중소기업중앙회가 발표한 2012년 중소기업 실태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중소 제조업의 인력 부족률은 3.03%(6만6천331명)로 집계됐다.
이는 2011년(6만4천738명)보다 0.02%포인트(1천593명) 증가한 수치다.
직종별로 기술직(4.76%)과 연구직(4.40%)의 인력 부족률이 높았으며 사무 관리직(1.49%)과 서비스 종사자(1.33%)는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금속가공 제품(4.92%)이 가장 높았으며 식료품(3.96%), 목재·나무 제품(3.60%), 음료(3.50%)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의료용 물질·의약품(0.87%), 가구(1.53%), 가죽·가방·신발(1.57%) 등의 업종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규모별로는 소기업(4.01%)이 중기업(1.14%)보다 높았다.
세부적으로 소기업의 경우 5∼9인(6.07%), 10∼19인(3.34%), 20∼49인(3.00%) 순이었으며 50인 이상 중기업의 경우도 50∼99인(1.34%), 100∼199인(1.14%), 200∼299인(0.75%) 순으로 나타나는 등 기업이 작을수록 인력 부족률이 높았다.
부족한 인력을 확보할 때 겪는 어려운 점으로 취업 지원자가 아예 없음(52.1%)이 가장 많이 꼽혔다.
이어 작업환경 등 열악한 근무여건(49.0%)과 지원자 중 직무 능력을 갖춘 자가 없음(39.6%) 등의 순이었다.
직종별로 연구직(52.0%)과 기술직(40.4%)은 지원자 중 직무 능력을 갖춘 자가 없다는 응답률이 다른 직종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았으며 기능직(52.8%)은 취업 지원자가 없다는 답이 가장 많았다. 단순 노무직은 근무 여건 열악(52.7%)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중소 제조업에서 최근 1년 동안 이직한 인력은 28만8천여 명으로 이직률은 13.3%였다.
직종별로 단순 노무직(17.0%)이 가장 높고 서비스 종사자(15.8%)와 기능직(15.6%)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사무 관리직(7.8%)의 이직률은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었다.
이직하는 주요 이유는 임금 수준 불만족(40.5%)이 가장 많이 꼽혔고 이어 타 업종 근무 선호(26.7%), 작업 환경 불만족(21.4%), 유사 중소기업의 스카우트(15.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직을 막으려고 중소 제조업은 연봉과 복리후생 개선(80.2%)을 가장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합숙·단합대회 실시(16.2%), 사내 동호회 활성화(7.5%), 경력개발 경로 제시(7.4%) 등도 이직 방지를 위한 방법으로 꼽혔다.
이 같은 인력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움이 된 정부 시책을 묻는 말에 가장 많은 중소 제조업체가 외국인력 제도(20.4%)라고 답했다.
신규채용 인건비 보조 제도(6.9%), 산업기능요원 제도(3.5%), 재직자 직업훈련 제도(2.3%), 기업 내 일자리 유지창출 지원 제도(1.9%) 등도 도움이 됐다고 답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목록
ksnet isms 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영민 E-MAIL 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영민 E-MAIL 닫기 닫기 에듀스파 남부고시온라인 임용고시온라인 합격전략연구소 북스파 로스파 박문각어학원온라인 서울문화재아카데미 스파패스 GoodHRD 매경TEST 중개사온라인 남부경찰온라인 강남고시온라인 주택관리사 온핸드 모바일에듀 행정사아카데미 KLA 잡스터디 박문각고시학원 남부고시학원 종로고시학원 강남고시학원 남부경찰학원 노량진중개사학원 박문각어학원 박문각TV 임용고시학원 고시기획 박문각출판 박문각에듀스파 한성아카데미 주택관리사 박문각편입학원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